[2020신년사]이순형 세아그룹 회장 "혁신의 일상화로 위기 돌파"

김해원 기자입력 : 2020-01-02 16:25
이순형 세아그룹 회장은 2일 "혁신의 일상화로 위기를 돌파하자"고 말했다.

이 회장은 이날 신년사를 통해 "변화하지 않으면 도태된다는 사실을 명심하고 회사의 모든 분야에서 새로운 가치와 혁신을 추구하는 일이 일상화돼야 한다"고 밝혔다.

그는 "우선 우리의 마음가짐은 '때문에'가 아니라 '불구하고'에 방점을 둬야 한다. 열악한 시장 환경을 탓하며 낙심하고 걱정만 할 것이 아니라, 피할 수 없다면 차라리 즐기라는 말도 있듯이, 급변하는 환경에 능동적으로 적응하면서 기필코 돌파하겠다는 도전 정신을 발휘하고 실천하는 데 모든 역량을 집중해야 한다"고 했다.

이 회장은 혁신과 경쟁력 강화도 주문했다. 이 회장은 "변화하지 않으면 도태된다는 사실을 명심하고, 회사의 모든 분야에서 새로운 가치와 혁신을 추구하는 일이 일상화돼야 한다"며 "언제 어디서나 창의적인 아이디어를 창출하고, 주도적으로 실행할 수 있어야 한다"고 강조했다. 아울러 "우리를 둘러싼 환경이 변하는 것처럼 수요산업과 고객도 빠르게 변하고 있다"며 "우리만이 제공할 수 있는 특화된 가치를 다각도로 찾아내고 이를 더욱 차별화하면서 우리의 경쟁력을 키워 나가는 노력이 거듭돼야 할 것"이라고 주문했다. 
 

이순형 세아그룹 회장 [사진 = 세아그룹 ]


코로나19 재난구호 후원하기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