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도권 3선’ 김영우, 오늘 총선 불출마 선언할 듯

김봉철 기자입력 : 2019-12-04 07:52
자유한국당서 5번째 ‘자진 용퇴’
김영우 자유한국당 의원이 4일 내년 총선 불출마 선언을 할 것으로 알려졌다. 김 의원은 이날 오전 국회 기자회견장인 정론관에 ‘긴급 기자회견’을 예약해놓은 상태다.

김 의원이 불출마 선언을 하게 되면 한국당에서 공식적으로 불출마 뜻을 밝힌 의원은 김무성(6선)·김세연(3선)·김성찬(재선)·유민봉(초선) 의원에 이어 5번째이다.

3선의 김 의원은 YTN 기자 출신으로 2007년 이명박 대통령 후보 중앙선거대책위원회 정책상황실 부실장을 맡으면서 정치에 본격적으로 입문했다. 국회 국방위원장, 당 대변인 등을 역임했다.

비박(비박근혜)계로 분류되는 김 의원은 2016년 박근혜 정부의 ‘국정농단 사건’이 불거지자 다른 의원들과 함께 한국당 전신인 새누리당을 집단 탈당해 바른정당 창당에 동참한 바 있다. 김 의원은 이후 1년 만에 한국당으로 복귀했다.

김영우 자유한국당 의원이 지난 10월 4일 오전 서울 서대문구 경찰청에서 열린 국회 행정안전위원회의 경찰청 국정감사에서 질의를 하고 있다. [사진=연합뉴스]


어린이꽃이 피었습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2019아주경제 고용·노동 포럼
    창간12주년 이벤트 아주탑골공원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