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화 '나를 찾아줘' 박스오피스 2위 '흥행질주'

조득균 기자입력 : 2019-12-01 14:26
배우 이영애 14년 만에 스크린 복귀 실종사건·스릴러 접목 현실 이야기

[사진=위너브러더스 코리아 제공]

"모두가 진실을 숨기고 있다."

영화 '나를 찾아줘'가 박스오피스 상위권을 유지하며 흥행 가도를 달리고 있다. 특히 배우 이영애가 '친절한 금자씨' 이후 14년 만에 스크린에 복귀하면서 화제를 낳는다.

나를 찾아줘는 6년 전 잃어버린 아들을 찾기 위해 낯선 곳으로 향한 엄마의 이야기를 다룬다. 탄탄한 스토리와 주인공들의 실감나는 연기가 관객들의 시선을 뗄 수 없게 만든다.

남들과 다를 것 없이 평범했던 워킹맘 정연(이영애)은 자신의 아들을 찾기 위해 홀로 낯선 곳으로 향한다. 하지만 자신의 등장을 경계하는 마을 사람들 속에서 숨겨진 뭔가가 있음을 직감한 정연은 포기하지 않고 진실을 찾기 시작한다.

이 영화는 자식을 잃은 부모의 아픔과 그 죄책감을 자연스럽게 표현해냈다는 평가를 받는다. 아울러 로테르담 국제영화제와 피렌체 한국영화제에 초청돼 국내·외에서 뜨거운 호평을 받았다.

영화진흥위원회 영화관입장권통합전산망의 집계에 따르면, 지난달 27일 개봉한 나를 찾아줘는 박스오피스 2위를 차지했다. 현재까지 누적관객수는 35만6839명이다.
창간12주년 이벤트 아주탑골공원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창간12주년 이벤트 아주탑골공원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