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 광고홍보제 ‘PLAY idea’ 컨퍼런스 및 시상식 성료

(수원)김문기 기자입력 : 2019-12-01 09:57
대상에 아티엔바나나 팀의 ‘보물찾기, 여행찾기!, 반짝반짝 경기도’

김희겸 행정1부지사가 대상 수상자(팀)와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경기도 제공]


경기도가 29일 수원 노보텔 앰배서더에서 개최한 '제1회 경기도 광고홍보제 ‘PLAY idea’'가 성황리 폐막됐다.

광고홍보제는 올해 첫 대회임에도 전국에서 총 932편의 작품이 출품되는 등 높은 관심을 모았다. 앞서 도는 지난 9월 20일~ 10월 20일 정책광고(5개)와 공익광고(3개)를 공모 주제로 작품을 접수했다.

이날 시상식에서는 심사를 거친 46편의 입상작이 공개됐고, 이 가운데 4개 팀의 작품이 대상을 놓고 현장 경쟁 PT를 벌였다.

대상 수상작은 ‘아름다운 경기도’를 주제로 도내 곳곳을 소개한 일반부 ‘아티엔바나나’팀의 ‘보물찾기, 여행찾기!, 반짝반짝 경기도’란 제목의 영상이 차지했다. 영상은 2분여간 경기도의 관광자원을 역사와 레저로 나눠 소개하고 있다. 대상 수상팀에게는 상금 1000만원이 수여됐다.

행사 중에 첨단 장비를 활용한 ‘드로잉 쇼’는 행사장 분위기를 한층 더 북돋았고, ‘경기 팝스 앙상블’과 코미디 국가대표 ‘옹알스’의 공연이 진행됐다.
 

김희겸 경기도 행정1부지사가 격려사를 하고 있다. [사진=경기도 제공]


김희겸 행정1부지사는 “경기광고홍보제가 꿈과 끼와 열정을 갖고 도전하는 분들에게 희망과 용기를 주는 기회의 장으로 더욱 발전하길 바란다”고 말했다.

이날 시상식에 앞서 28일 진행된 ‘PLAY idea 컨퍼런스’에서는 더 나은 세상을 향한 가능성을 지향하는 크리에이티브 관련 전문가들이 모여 값진 내용들을 전달하는 시간이 마련됐다.

특히 현대자동차그룹 최고 디자인책임자인 피터 슈라이어는 ‘디자인의 힘’을 주제로 강연, 참석자들에게 디자인 분야에 대한 새로운 시각을 제공했다.

이 외에도 유튜브 콘텐츠 강연으로 국내 최대 MCN 기획사인 샌드박스 이필성, 국내 PR계의 저명인사 김주호, 각종 광고제에서 크리에이티브 본상을 수상한 이노션의 김정아 ECD, 영화 ‘신과함께’의 원작자 주호민이 참여해 큰 호응을 얻었다.

심사위원장 중앙대 이명천 교수는 총평을 통해 “이번 행사를 통해 도에서 시행하고 있는 정책들을 알리기 위한 참신하면서도 유용한 아이디어들을 볼 수 있었다”며 “정책의 확산과 성공을 이끄는 과정에서 새로운 거버넌스 모델로 거듭나기를 바란다”고 했다.

한편 도는 이번 수상작들을 경기도의 각종 홍보 매체에 송출해 도민들에게 정책을 홍보할 계획이다.
어린이꽃이 피었습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2019아주경제 고용·노동 포럼
    창간12주년 이벤트 아주탑골공원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