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호산업, AR 사례로 건설 환경 관리 우수사례 최고상 수상

김충범 기자입력 : 2019-11-25 17:23
'AR 어플리케이션을 활용한 환경 관리 효율성 강화' 사례로 수상

[사진제공=금호산업]

금호산업은 지난 22일 환경부, 국토교통부가 주최하고 한국건설환경협회에서 주관하는 '제15회 건설 환경 관리 우수사례 경진대회'에서 최고상인 '국회의장상'을 받았다고 25일 밝혔다.

경진대회 예비심사에는 16개 건설사, 76개 출품작이 접수됐다. 금호산업은 '증강현실(AR: Augmented Reality) 어플리케이션을 활용한 환경 관리 효율성 강화'라는 사례로 최고상을 수상했다.

증강현실 앱을 사용하면 수동적 현장 환경 관리에서 벗어나 환경 정보를 습득, 작업 환경 상태를 확인할 수 있다. 또 현장 환경 관리 정보를 공유해 업무 효율성을 극대화할 수 있다는 것이 금호 측 설명이다.

금호산업은 이미 고속국도 건설공사 현장에 증강현실 앱을 사용하고 있다. 터널 방류수 처리 시설의 수질 측정 및 결과를 실시간으로 확인하고 있는 것이다. 이 밖에 폐기물 보관·처리 이력 관리, 터널 발파 작업 소음·진동 정보 등을 증강현실 앱을 통해 공유하고 있다.

금호산업 관계자는 "한 층 더 스마트한 건설 환경 관리 기반을 구축해 최상의 스마트 건설사로 갈 수 있는 초석을 만들 것"이라고 말했다.
코로나19 재난구호 후원하기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