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용보증기금, 코바코와 업무협약…혁신형 중소기업 광고비 지원

장은영 기자입력 : 2019-11-25 08:38
카닥·프레시지, 첫 방송광고비 지원 기업
신용보증기금은 25일 한국방송광고진흥공사(코바코)와 ‘혁신형 중소기업 마케팅‧금융 지원 활성화를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번 협약은 신보가 글로벌 강소기업 육성을 위해 금융·비금융 연계 지원을 강화하는 노력의 일환으로, 우수 중소기업의 판로를 확대하고 브랜드 인지도를 높이기 위해 마련됐다.

이번 협약을 통해 신보와 코바코는 △신보 지원 및 추천 기업에 대해 코바코 지원 사업 우대 △코바코 지원 사업 수혜기업에 대해 적극적인 보증 지원 △양 기관 혁신형 중소기업 지원 사업 교차 홍보 △혁신형중소기업 마케팅 활성화 정책 발굴 등을 위해 적극 협력하기로 했다.

특히 혁신형 중소기업의 방송 광고비를 최대 70% 할인 지원하기로 했다. 우수한 기술력과 아이디어를 보유하고도 높은 광고비와 마케팅 역량 부족 등으로 방송광고에 어려움을 겪던 중소기업에게 실질적인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

이에 따라 신보 ‘퍼스트 펭귄 기업’으로 선정된 자동차 수리 중개 O2O서비스 스타트업 ‘㈜카닥’과 ‘2030 Start-up 보증’으로 성장기반을 구축한 밀키트(Meal Kit) 제조 푸드테크 스타트업 ‘㈜프레시지’가 처음으로 방송광고비 할인 지원을 받게 된다.

윤대희 신용보증기금 이사장은 “이번 협약으로 신보의 과감한 금융지원에 코바코의 방송광고 지원이 더해져 중소기업의 가능성이 보다 빠르게 현실이 될 수 있는 계기가 마련됐다”며 “앞으로도 혁신형 중소기업이 강소기업으로 성장할 수 있도록 다양한 방면에서 지속적인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
 

[사진=신용보증기금]


  • 아주경제 공식 카카오채널 추가
  • 아주경제 공식 유튜브 구독
  • 아주TV 공식 유튜브 구독
  • 아주TV 공식 페이스북 좋아요
컴패션_PC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