반기문, 정계 복귀 여부 묻는 질문에…

김봉철 기자입력 : 2019-11-20 00:00
민주당과 간담회 차 국회 방문…“그런 얘기 묻지도 말라” 부인
반기문 대통령 직속 국가기후환경회의 위원장은 19일 정계 복귀에 대해 “그런 얘기는 묻지도 말라”고 일축했다.

반 위원장은 이날 오후 국회에서 열린 더불어민주당 미세먼지 대비 국가기후환경회의 간담회 직후 기자들의 질문에 “그런 생각은 절대 없다”면서 이같이 말했다.

자유한국당과의 접촉 가능성에 대해서도 “만날 일이 없다”고 부인했다.

반 위원장은 “내가 지금 국제적으로 많은 일이 있기 때문에 서울에 잘 없다”면서 “미세먼지 해결을 위한 국가기후환경회의에 상당히 전념하고 있는 중”이라고 부연했다.

한편 반 위원장은 이해찬 대표와 만나 미세먼지 대책을 공유하며 협조를 구했다. 회의에서 초·중·고 교육과정에 기후환경 교육을 의무화해야 한다고 제안을 하기도 했다.

이해찬 더불어민주당 대표(왼쪽)와 반기문 국가기후환경회의 위원장이 19일 오후 국회에서 열린 미세먼지 대비 국가기후환경회의 간담회에서 악수를 하고 있다. [사진=연합뉴스]


창간12주년 이벤트 아주탑골공원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창간12주년 이벤트 아주탑골공원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