펄어비스-인텔 동맹... 인기 게임 ‘검은사막’ 최적화

정명섭 기자입력 : 2019-11-18 15:14
펄어비스가 인텔과 지난 17일 막을 내린 국내 최대 게임전시회 ‘지스타 2019에서 기술 협업, 공동 마케팅을 위한 양해각서(MOU)를 체결했다고 18일 밝혔다.

양사는 신작과 '검은사막 IP(지적재산권)'를 대상으로 한 최신 CPU, 그래픽 엔진이 탑재된 PC에서 최상의 게임 환경을 만드는데 협업하기로 했다. 또한 공동 연구·기술 협력을 강화하고, 글로벌 시장 진출 및 산업 발전을 위해 긴밀히 협력할 계획이다.

김경만 펄어비스 최고사업책임자(CBO) “제휴를 계기로 인텔의 최신 플랫폼상에서 게이머들이 최상의 게이밍 경험을 누릴 수 있도록 다양한 협업을 이어가겠다”고 말했다.

김준호 인텔 아키텍처 그래픽 소프트웨어 그룹 아시아 클라이언트 어카운트 총괄 상무는 “펄어비스와 전략적 장기 기술파트너쉽을 바탕으로 펄어비스의 신작 프로젝트의 글로벌 시장 진출에 큰 시너지가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펄어비스가 인텔과 지난 17일 막을 내린 국내 최대 게임전시회 ‘지스타 2019에서 기술 협업, 공동 마케팅을 위한 양해각서(MOU)를 체결했다고 18일 밝혔다. (왼쪽부터) 진용운 펄어비스 전략파트너쉽 팀장, 김경만 펄어비스 CBO, 정경인 펄어비스 CEO, 권명숙 인텔 코리아 대표, 우에노 코타로 아시아퍼시픽 엔지니어 매니저, 김준호 인텔 아키텍처 그래픽 소프트웨어 그룹 아시아 클라이언트 어카운트 총괄 상무.[사진=펄어비스 제공]


 
창간12주년 이벤트 아주탑골공원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2019아주경제 고용·노동 포럼
    창간12주년 이벤트 아주탑골공원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