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회 외통위, 北선원 북송 관련 긴급현안 보고 개최

김봉철 기자입력 : 2019-11-15 08:33
김연철 장관 허위보고 논란될 듯
국회 외교통일위원회는 15일 오후 전체회의를 열어 통일부로부터 긴급 현안보고를 받는다.

김연철 통일부 장관이 참석한 가운데 열리는 외통위 전체회의에서는 정부가 최근 북한 선원 2명을 북송한 사건 등이 다뤄질 예정이다.

특히 김 장관이 귀순 선원들의 신문 진술과 관련해 국회에 허위보고를 했는지 여부도 큰 논쟁거리가 될 전망이다.

자유한국당 등 야당은 선원들이 귀순 의사를 밝혔음에도 정부가 강제 북송했다고 주장하고 있어 여야 간 진실 공방이 예상된다.
 

연철 통일부 장관이 14일 오후 서울 종로구 정부서울청사에서 현정은 현대그룹 회장과 만나 인사말을 하고 있다. [사진=연합뉴스]


어린이꽃이 피었습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2019아주경제 고용·노동 포럼
    창간12주년 이벤트 아주탑골공원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