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능 등급컷, 국어 1등급컷 91∼92점 예상…수학 가 92점·나 84점

황재희 기자입력 : 2019-11-14 20:12
입시업체들, 수능 등급컷 예상

[사진=화천군 제공]

2020학년도 대학수학능력시험 수능 등급컷 예상안이 나왔다.

14일 주요 입시업체에 따르면, 내년도 대학수학능력시험 국어영역은 원점수 91∼92점 이상이면 1등급을 받을 것으로 보인다. 

오후 8시 기준 입시업체별 국어영역 1등급 '한계점'(커트라인) 예상치를 보면 유웨이·메가스터디교육·커넥츠스카이에듀·이투스는 91점, 종로학원하늘교육은 92점이었다.

국어영역 2등급 커트라인 예상치는 메가스터디교육과 커넥츠스카이에듀가 85점, 나머지 3개 업체는 84점이었다.

현행 수능 체제 도입 후 가장 어려웠다고 평가받는 지난해 국어영역은 1등급과 2등급 커트라인 추정치가 각각 84점과 78점이었다. 자연계열 수험생이 주로 응시하는 수학영역 가형은 5개 업체가 모두 1등급 커트라인을 92점으로 예측했다.

2등급 커트라인 예상치는 이투스와 종로학원하늘교육이 85점, 커넥츠스카이에듀·유웨이·메가스터디교육이 84점으로 갈렸다.

인문계열 수험생이 많이 치는 나형도 입시업체들의 1등급 커트라인 예상치가 84점으로 동일했다. 2등급 커트라인은 종로학원하늘교육·메가스터디교육·이투스가 76점, 유웨이가 75점, 커넥츠스카이에듀가 74점을 제시했다.
창간12주년 이벤트 아주탑골공원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창간12주년 이벤트 아주탑골공원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