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병준 "대구 수성갑 출마 사실 아냐…당 요구하면 험지 나설 것"

신승훈 기자입력 : 2019-11-12 20:35
12일 '아빠, 세상에서 가장 무거운 이름' 북 콘서트 개최
김병준 전 자유한국당 비상대책위원장은 12일 "제가 대구 수성갑 출마를 기정사실화한 것처럼 해석하는 분들이 계신다. 이는 사실과 다르다"고 말했다.

김 전 위원장은 이날 페이스북 글에서 "제 입장은 당이 요구하면 험지 출마도 마다하지 않겠다는 것에서 변함이 없다"며 이같이 말했다.

그러면서 "험지 출마든, 희생적 역할이든 먼저 당의 구체적인 전략과 제안이 있어야 한다는 점을 말씀드린다"고 언급했다.

김 전 위원장은 이날 대구 중구 김광석 다시 그리기 길 콘서트홀에서 저서 '아빠, 세상에서 가장 무거운 이름' 북 콘서트를 열었다.
 

대구 찾은 김병준 전 비대위원장 (대구=연합뉴스) 김현태 기자 = 자유한국당 김병준 전 비대위원장이 12일 오후 대구시 중구 김광석 다시 그리기 길 콘서트홀에서 열린 자신의 책 '아빠, 세상에서 가장 무거운 이름'의 북 콘서트에 참석하고 있다. 


어린이꽃이 피었습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창간12주년 이벤트 아주탑골공원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