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트리트 푸드파이터2' 백종원이 극찬한 멕시코시티 해장국은?

이소라 기자입력 : 2019-10-20 22:30
'스트리트 푸드파이터2' 백종원이 다양한 이국 음식이 혼재돼 있는 멕시코시티로 향한다.

20일 밤 방송된 '스트리트 푸드파이터2'에서는 멕시코시티를 방문하는 백종원의 모습이 그려진다.

이날 방송에서 백종원은 고대도시 아즈텍의 신비와 이주민의 문화가 공존하는 멕시코시티에서 '따꼬', '판시타', '엘로떼', '포솔레' 등 다양한 음식을 경험한다.

이 중 멕시코식 시원한 해장국 메뉴인 '판시타'는 백종원의 눈길을 사로잡았다. 판시타는 깐양, 양파, 감자, 허브, 고추 등을 첨가해 끓여낸 수프이다.멕시코 북부에서는 돼지의 족발을 첨가하기도 한다.

국내에서 이른바 '마약옥수수'로 잘 알려진 엘로떼도 눈길을 끈다. 엘로떼는 옥수수에 버터나, 치즈 등을 얹어 통째로 삶거나 구운 음식으로 마요네즈와 곁들여 먹기도 한다.

포솔레는 옥수수 알갱이를 껍질을 벗겨 손질한 옥수수 알갱이(hominy)에 돼지고기를 넣어 끓인 멕시코의 전통 스튜 요리다. 멕시코에서는 옥수수를 신성한 재료로 여기기 때문에, 중요한 행사나 손님 접대용으로 요리한다.
 

[사진=tvN '스트리트 푸드파이터2' 방송 캡처]



어린이꽃이 피었습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