올해 4분기 전국 재개발·재건축 단지 2만여 가구 공급 예정

윤주혜 기자입력 : 2019-10-19 00:01
올해 재개발, 재건축 신규 분양 단지 59개 중 8개 제외한 51개 1순위 청약 마감 주변 생활 인프라 탄탄하고 주거여건 개선에 따른 미래가치 높아 도시정비사업 아파트 실수요 몰리자 분양권에도 프리미엄 형성

[사진제공=게티이미지뱅크 ]


재개발, 재건축 등 정비사업이 전국 곳곳에서 이루어지며, 구도심의 변화를 꾀하고 있다. 정부의 강력한 규제로 재개발, 재건축 사업이 진행에 어려움을 겪고 있다지만, 올 4분기 전국 33개 시군구에서 2만4163가구가 일반 분양에 나선다. 

이달 정부가 관리처분 인가를 받은 재건축, 재개발 단지에 대해서는 분양가 상한제 적용을 6개월간 유예해주기로 하면서, 관리처분 인가를 받은 단지들은 입주자 모집공고를 내기 위해 사업에 더욱 박차를 가할 전망이다.

18일 부동산114에 따르면, 올 4분기에 공급되는 재개발, 재건축 아파트의 일반분양 가구수는 서울 7곳 2095가구에 달한다. 

이외  △ 경기 6곳 3902가구 △부산 6곳 5707가구 △대구 3곳 2330가구 △인천 2곳 1890가구 △광주 2곳 2010가구 △대전 2곳 2156가구 △울산 1곳 1641가구 △강원 1곳 660가구 △경남 2곳 727가구 △전북 1곳 1045가구다.

이러한 재개발, 재건축 등 정비사업을 통해 공급되는 새 아파트는 기본으로 갖춰진 생활 인프라가 탄탄해 편리한 생활을 누릴 수 있는 데다 정주여건이 개선됨에 따라 높은 미래가치도 기대할 수 있어 수요자들에게 선호도가 높다. 사업지가 구도심인 만큼 노후주택 비율도 높아 갈아타기 수요가 풍부하다.

올해 공급된 재개발, 재건축 단지의 청약결과만 살펴봐도 인기를 확인할 수 있다. 금융결제원에 따르면 올해 1월부터 9월까지 공급된 재건축, 재개발 아파트는 총 59개 단지인데, 이 중 단 8개를 제외한 51개 단지가 모두 1순위 청약에서 마감됐다.

수요가 많다보니 새 아파트 분양권에는 수천만원에서 억단위까지 프리미엄이 붙고 있다.

국토교통부 실거래가에 따르면 지난해 4월 경기 구리시 인창동 재개발정비사업으로 공급된 ‘e편한세상 인창어반포레’는 전용84.99㎡가 지난 7월 5억8699만원(6층)에 거래됐다. 분양 당시 분양가인 5억1976만원과 비교하면 6723만원 상승한 금액이다.

올해 12월 입주를 앞둔 서울 강동 고덕주공5단지 재건축 아파트 ‘고덕 센트럴 아이파크’도 지난 6월 전용 84.91㎡ 분양권이 10억원(9층)에 거래돼 분양가(7억8100만원) 대비 2억원 이상의 시세 상승을 보였다.

지방에서도 마찬가지다. 2017년 11월 공급한 부산시 부산진구 전포2-1구역재개발 단지인 ‘서면 아이파크 1단지’는 지난 8월 전용 84.72㎡ 분양권이 분양가(3억9920만원)보다 9845만원 높은 4억9765만원(10층)에 거래됐다.

이처럼 재건축, 재개발 아파트가 높은 인기로 선전하고 있는 가운데, 특히 연내에는 입지여건은 물론 브랜드, 상품까지 우수한 단지들이 분양 대기중에 있는 만큼 눈여겨볼만 하다.

HDC현대산업개발은 전라북도 전주시 태평1구역 재개발 정비사업인 ‘전주 태평 아이파크’를 11월 분양할 예정이다. 이 단지는 생활 인프라를 모두 걸어서 누리는 원스톱 라이프 단지로 반경 1km 내에 전주시청, 덕진구청, 홈플러스, 전주중앙시장, 메가박스, 은행 등 공공기관을 비롯해 금융, 쇼핑, 문화시설이 다 갖춰져 있다. 전주초, 진북초, 전주중앙중이 도보권에 있다. 단지는 전라북도 전주시 완산구 태평동 123-19번지 일대에 들어서며, 2층~지상 25층, 12개동, 총 1319가구로 구성된다. 이 중 전용면적 59~84㎡ 1045가구를 일반에 분양한다. 단지는 남향 위주로 배치해 채광과 통풍을 극대화시켰고, 낮은 건폐율과 넓은 동간 거리로 일조권 및 개방감도 우수하다.

롯데건설은 강원도 춘천시 약사동 156-1번지 일원 약사지구 주택재개발 정비사업을 통해 ‘춘천 롯데캐슬 위너클래스’를 선보인다. 단지는 지하 2층~지상 27층, 7개 동, 총 873가구 규모로 구성되며, 이중 전용면적 59~84㎡ 660가구를 일반분양한다. 단지는 도보권에 위치한 롯데마트를 비롯해 이마트, 메가박스, CGV, 춘천 중앙시장 등 편의시설, 강원춘천경찰서, 춘천지방법원 등 관공서가 가까워 주거 편의성이 높다. 

GS건설은 이달 광주광역시 북구 우산구역 주택재개발 사업을 통해 ‘무등산자이&어울림’을 분양한다. 지하 3층~지상 31층, 25개동, 총 2564가구 규모이며, 전용면적 59~130㎡ 1644가구가 일반에 분양된다. 16%대의 낮은 건폐율 적용으로 쾌적한 주거생활이 가능하다. 

현대건설은 11월 서울시 서대문구 홍은2주택재건축 사업인 ‘힐스테이트 홍은 포레스트’를 분양할 예정이다. 서울시 서대문구 가좌로2길 5에 들어서며, 지하 4층~지상 14층, 8개동 전용면적 59~84㎡ 총 623가구 중 382가구를 일반에 분양한다. 명치초, 충암초, 홍연초가 가깝고, 백련산 산책로, 불광천, 안산도시 자연공원 등이 인접해있다. 
아주경제와 컴패션의 따뜻한 동행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2019글로벌 여성리더십 포럼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