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기부, 전국우수시장박람회 개최…역대 최대 규모

오수연 기자입력 : 2019-10-16 18:47
중소벤처기업부는 오는 18일부터 20일까지 울산 중구 동천체육관에서 울산광역시, 소상공인시장진흥공단과 함께 전통시장의 활성화를 위한 '2019 전국우수시장박람회'를 개최한다고 16일 밝혔다.

올해 16회를 맞는 전국우수시장박람회는 전통시장 상인 간 교류를 촉진하기 위해 2004년부터 매년 개최해 왔으며, 관람인원이 약 10만 명에 달하는 전통시장 최대 축제행사다.
 

[사진 = 중소벤처기업부]

이번 박람회는 전국 전통시장 157곳이 참여하는 역대 최대 규모로 열린다. 행사장인 울산 동천체육관에는 100개 규모의 전통시장관, 청년상인존 28개, 팔도먹거리장터 30개 등 총 158개 전시·판매부스가 설치된다.

전통시장관은 지역 전통시장의 특화상품, 지역특산물 등 다양한 상품들을 판매하고, 먹거리장터에서는 식사, 간식, 안주 등 지역별 다양한 먹거리를 시식할 수 있다. 청년상인존은 유망청년상인 푸드트럭 및 판매·체험부스가 설치․운영되며, 버스킹 공연 등이 수시로 열린다.

특히, 올해에는 ‘가치삽시다 오픈 스튜디오’를 설치해 ‘말이야와 친구들', 소상공인방송 등이 오픈스튜디오와 전통시장관에서 참여시장의 우수상품과 특산물 등을 소개할 예정이다.

박람회 내방객은 모든 체험·판매부스 매장에서 제로페이와 온누리모바일상품권으로 제품을 구입할 수 있다. 온누리모바일상품권 이용자를 대상으로 다양한 경품 행사가 진행될 예정이다.

박람회 개막식에는 박영선 중소벤처기업부 장관이 참석해 우수시장, 산업포장 등 전통시장 활성화 유공자에 포상할 예정이다.

중소벤처기업부 관계자는 “이번 박람회는 소상공인·전통시장 활성화를 위한 ‘가치삽시다 캠페인’의 일환으로 추진하고 있는 것”이라며 “전통시장의 소중한 가치를 함께 나누는 자리이자, 전통시장이 더 좋은 모습으로 성장할 수 있는 계기가 되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아주경제와 컴패션의 따뜻한 동행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2019글로벌 여성리더십 포럼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