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민주당 "檢, 어제 저녁 김경록 긴급조사…무슨 이유냐"

김도형 기자입력 : 2019-10-09 14:06
"김경록, 알릴레오 인터뷰 공개…압력성 보복성 우려"
더불어민주당은 검찰이 전날 정경심 동양대 교수의 자산 관리인 김경록 한국투자증권PB에 대한 긴급조사를 한 것을 두고 "매우 부적절한 조사가 아닌가 하는 의심을 지울 수 없다"고 9일 밝혔다. 유시민 노무현재단 이사장은 유튜브 채널을 통해 김씨와의 인터뷰를 공개했다.

홍익표 수석대변인은 이날 논평에서 "(김씨에 대해) 10월 8일 저녁 7시부터 밤 11시까지 조사가 진행된 것으로 확인됐다"며 이렇게 말했다.

홍 수석대변인은 "특히 법무부는 어제 오후 검찰개혁방안을 발표했고, 그 안에는 심야조사 금지, 부당한 별건수사 금지, 출석조사 최소화 등의 '인권보호수사규칙'을 10월 중에 제정하겠다고 발표한 바 있다"며 "그럼에도 불구하고 잉크도 마르기 전에 어제 저녁 7시에 김씨를 불러 심야까지 조사한 것은 무슨 이유인지 묻고 싶다"고 했다.

그는 "어제 '알릴레오' 유시민 이사장이 김경록씨와의 인터뷰내용을 공개했다"며 "그 안에서 김경록 씨는 그동안 검찰조사의 부당함, 일부 언론과 검찰과의 유착관계, 그리고 자신의 진술이 사실과 다르게 언론에 보도되고 있는 점에 등에 대해 지적했다"고 했다.

이어 "이러한 '알릴레오'의 김경록씨 인터뷰에 대한 검찰의 불편함이 어제 심야조사로 이어진 것은 아닌지 의심스럽다. 다분히 압력성, 보복성 조사의 우려가 커 보인다"고 했다.

그는 "검찰은 어떤 절차에 의해서 김경록 씨를 불렀는지, 김경록 참고인의 동의가 있었는지, 그리고 그 조사자리에 김경록 씨의 변호인이 동석했는지에 대해 밝혀야 한다"며 "그리고 심야에 이렇게 긴급히 조사해야 될 긴박한 이유에 대해서도 해명해야 한다"고 덧붙였다.
 

유시민 노무현재단 이사장(오른쪽)이 24일 유튜브 방송 '알릴레오 라이브'를 통해 조국 법무부 장관과 관련된 방송을 하고 있다. [유튜브캡쳐]


어린이꽃이 피었습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