와이드앵글, 골프웨어 업계 최초 AI 기반 골프웨어 추천 서비스 도입

서민지 기자입력 : 2019-10-08 14:52
AI 기반으로 골프장 예약자 대상 골프장과 일정 등 날씨 고려해 골프웨어 추천

와이드앵글이 토털 골프 서비스 기업 ㈜카카오VX의 골프예약 플랫폼 ‘카카오골프예약’과 함께 골프웨어 업계 최초 인공지능(AI) 기반 골프웨어 추천 서비스를 출시했다. [사진=와이드앵글]

와이드앵글이 토털 골프 서비스 기업 ㈜카카오VX의 골프예약 플랫폼 ‘카카오골프예약’과 함께 골프웨어 업계 최초 인공지능(AI) 기반 골프웨어 추천 서비스를 출시했다고 8일 밝혔다.

이번에 선보이는 서비스는 ‘카카오골프예약’을 통해 부킹한 이용자에게 예약한 골프장과 라운드 골프웨어 상품을 추천하고 다양한 정보를 제공하는 형태다. 카카오 골프예약 앱 가입자 30만 명을 대상으로 하며, 1:1 맞춤 챗봇 기능을 활용해 부킹일로부터 5일전 부킹 이용자 대상으로 발송된다.

카카오골프예약을 통해 골프장 예약부터 복장 스타일 추천까지 한 번에 가능해 사용자 편의성을 높였다는 게 장점이다. 이용자의 골프 스타일과 예약 패턴 등을 분석해 이용자에게 최적화된 골프 예약 정보는 물론, 관심 있는 라운드 룩까지 맞춤형으로 추천 가능해 만족도가 높다.

특히 9월 18일부터 9월 27일까지 가을 라운드 부킹 이용자 1,300명 대상 가을 필드 아이템으로 남성에게는 풀오버와 팬츠, 여성에게는 골지 스웨터와 큐롯 등을 추천함으로써 좋은 반응을 얻었다.

와이드앵글 마케팅팀은 “와이드앵글이 골프웨어 업계를 선도하는 대표 브랜드로서 업계 최초 AI 기반의 골프웨어 추천 서비스를 도입해 라운드를 즐기는 골퍼들의 실력뿐만 아니라 날씨, 장소 컨디션에 맞는 복장을 준비할 수 있도록 편의성을 높였다”며 “골퍼들의 부킹 이용 패턴과 성향에 맞춰 실용적인 아이템 정보를 전달하며 추후 다양한 서비스를 확대할 계획”이라고 전했다.

코로나19 재난구호 후원하기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