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3회 평택시민과 함께하는 삼성나눔워킹페스티벌'…시민 1만8000여 명 참여

(평택) 강기성 기자입력 : 2019-09-22 14:01
삼성전자, 기금 1억 8000만 원 평택시에 전달
'제3회 평택시민과 함께하는 삼성나눔워킹페스티벌' 참가자들이 워킹 출발선을 통과하고 있다 [사진= 강기성 기자]

어제 21일 경기 평택시 ‘이충레포츠공원’에서 지역민과 상생, 나눔 실천을 위한 '제3회 평택시민과 함께하는 삼성나눔워킹페스티벌'이 치러졌다.

부슬부슬 비가 내린 굳은 날씨에도 1만8000여 명의 많은 시민들이 참여했고, 정장선 평택시장과 원유철 국회의원, 임승근 더불어민주당 평택갑지역위원장 직무대행, 김선기 전 평택시장, 권영화 평택시의회 의장 등도 함께했다. 

행사는 약 5km의 코스를 함께 걷는 것을 시작으로 인기 가수 코요테와 숙행(미스트롯) 초청 공연과 함께 지역 농특산물 판매, 경품추첨 등도 이어졌다.

자녀들과 함께 나온 김진아씨는 "오랜 만에 아이들과 함께 즐거운 시간을 보냈다"면서 "삼성전자 관계자 등 많은 자원봉사자들이 어린 아이들과 시민들이 다치지 않도록 차분하게 유도하는 모습 또한 참 인상적이었다"고 말했다.
 

삼성전자 평택캠퍼스가 1억 8000만원 기부금을 평택시에 전달하고 있다 [사진= 강기성 기자]

이번 행사에도 많은 기금이 모아졌다. 삼성전자 평택캠퍼스(1+1 매칭 그랜트 방식)는 이날 1억 8000만 원을 평택시에 전달했고, 이 돈은 평택시 복지시설과 저소득층 등 어려운 이웃들에게 쓰여진다.

박진수 삼성전자 평택캠퍼스 상무(인사팀장)는 “앞으로도 사회공헌 사업 등을 통해 지역사회와 소통하고, 더 많은 사랑을 받는 기업이 될수 있도록 최선을 다 하겠다"말했다.
어린이꽃이 피었습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2019글로벌 여성리더십 포럼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