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주 칼국수 달인 비법은 '콩가루' '양념장' 대봉식당 위치는? [생활의 달인 은둔식달]
다음
126
SBS ‘생활의 달인’에 등장한 충주 칼국수집 ‘대봉식당’이 주목을 받는다.

22일 오전 재방송된 ‘생활의 달인’ 은둔식달 코너에서는 충주 칼국수 달인으로 경력 40년의 이송자씨가 소개됐다.

이송자 달인은 충북 충주시 수안보에서 칼국수 가게 ‘대봉식당’을 40년째 운영하고 있다. 달인의 ‘대봉식당’은 100년이 된 건물에 있지만, 깨끗한 내부를 자랑해 놀라움을 자아냈다.

잠행단의 방문과 손님들의 칭찬에 달인은 “면이 부드럽다고 하는데 우리는 모르겠다”며 겸손한 모습을 보였다.

달인은 특별한 육수 없이 애호박과 멸치 가루만을 이용해 칼국수를 끓여냈다. 달인의 비법은 칼국수면 반죽에 있었다. 달인은 “콩가루를 밀가루와 섞어서 반죽에 사용한다”며 “어릴 때는 몰랐는데 충청도에서는 이렇게 한다”고 설명했다.

‘대봉식당’의 달인 칼국수를 맛본 사람들은 “밀가루 맛이 나지 않는다”, “얇은 면에 육수 맛이 깊게 배어있다”, “부드럽게 후루룩 넘어가는 면으로 쉽게 먹을 수 있다”, “양념장을 넣으면 더 맛있다” 등의 반응을 보였다.

달인은 공개를 거부한 재료 속에 콩가루를 넣고 쪄냈고, 쪄낸 콩가루를 밀가루에 섞어 칼국수면 반죽에 사용했다.

한편 달인의 대봉식당은 충북 충주시 수안보면에 있는 수안보온천랜드 근처에 있다.
 

[사진=SBS '생활의 달인' 방송 캡처]


아주경제와 컴패션의 따뜻한 동행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