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항시, 21~22일 제6회 포항운하축제 개최

(포항) 최주호 기자입력 : 2019-09-16 18:12

지난 2016년 방티타기 행사 모습. [사진=포항시 제공]

경북 포항시는 포항 영일만 관광특구로 지정된 포항운하 일원에서 오는 9월 21~22일까지 양일간에 걸쳐 ‘제6회 포항운하축제’를 개최한다고 16일 밝혔다.

포항운하축제는 100년 전 황포돛배가 다니던 동빈내항인 포항운하를 중심으로 도심재생과 환경복원의 상징성을 널리 알리고 방티타기 및 에코보트 경연대회 등을 통해 지난시절을 회상하며 함께 웃고 즐길 수 있는 해양문화축제의 장을 마련코자 기획됐다.

오는 21일 첫째 날 오전에는 메인행사인 경북청소년 에코보트경연대회, 소원 배 띄우기가 열리고 오후 7시부터 포항운하 플라워광장 특설무대에서 진행되는 포항 영일만 관광특구 지정을 축하하는 다양한 공연도 함께할 수 있다.

22일에는 방티타기 읍면동 대항전 및 커플전이 개최되고 플라워 광장에서는 청소년들의 환경의식·창의력·도전정신을 엿볼 수 있는 경북청소년코보트경연대회 입상작 전시를 관람 할 수 있다.

주요행사 외에도 수질 개선 퍼포먼스 EM 흙공 던지기, 스마트폰촬영대회, 즉석 방티타기, 포항운하의 과거와 현재를 느낄 수 있는 사진전시를 비롯해 워터보트, 창작수상자전거 등의 이색 해양스포츠 시연 및 각종 체험·먹거리 부스 등 다양한 프로그램이 준비돼 있어 많은 시민들이 직접 참여할 수 있도록 했다.

조현율 포항시 국제협력관광과장은 “운하축제를 통해 포항 영일만 관광특구 지정을 널리 알리고 관광특구를 중심으로 포항관광이 활성화 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 하겠다”고 말했다.
아주경제와 컴패션의 따뜻한 동행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