애경산업, 추석 맞아 북한이탈주민 가정과 ‘경주여행’

서민지 기자입력 : 2019-09-16 08:13
北이탈주민 45명에 여행 경비 전액 지원…광복절에는 독도 방문

애경산업이 사단법인 희망을나누는사람들과 함께 추석을 맞아 지난 14일~15일 1박2일간 북한이탈주민 가정을 위한 ‘경주 국토사랑캠페인’을 진행했다. [사진=애경산업]

애경산업이 사단법인 희망을나누는사람들과 함께 추석을 맞아 지난 14일~15일 1박2일간 북한이탈주민 가정을 위한 ‘경주 국토사랑캠페인’을 진행했다. 

애경산업 측은 “북한이탈주민이 대한민국 국민으로 살게되면서 겪는 탈북민에 대한 편견, 경제적 문제, 외로움을 극복하는데 조금이나마 도움을 주고, 명절에 고향에 갈 수 없는 북한이탈주민의 그리움과 아픔을 위로하기 위해 이 같은 여행을 준비했다”고 취지를 밝혔다.

특히, 이번 캠페인에서 대한민국 국민으로서 자긍심과 자부심을 느낄 수 있는 계기를 마련해주기 위해 신라의 천년 수도였던 경주를 캠프의 여행지로 선정해 첨성대·석굴암·불국사 등의 유적지를 방문했다.

애경산업은 경주 국토사랑캠페인 대상자로 선정된 북한이탈주민 가족 구성원 45명에게 여행에 필요한 교통, 숙식 등의 경비를 전액 지원했다. 앞서 애경산업은 국토사랑캠페인의 일환으로 광복절을 맞아 다문화 가정을 위한 울릉도∙독도 여행을 진행했으며, 올해 한부모 가정 대상으로 해당 캠페인을 추가 진행할 예정이다.

애경산업 관계자는 “사회적 편견과 차별로 인해 우리 사회의 구성원으로서 살아가기에 어려움을 겪는 사람들이 많다”며 “애경산업은 다름을 가지고 있는 소외계층이 꿈과 희망을 가질 수 있도록 노력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어린이꽃이 피었습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