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세먼지 저감 등 환경 정책 한 눈에...'2019 환경백서' 발간

원승일 기자입력 : 2019-09-16 06:29
미세먼지 저감·통합 물관리 등 환경정책 성과 담아 환경백서, 1982년 처음 발간돼 올해 38년째
미세먼지 저감, 물관리 일원화 등 지난해부터 올해 상반기까지 환경 관련 정책을 한 눈에 볼 수 있는 '2019 환경백서'가 발간됐다.

16일 환경부에 따르면 이 백서에는 정부가 추진한 각종 환경정책의 성과와 현재 추진 중인 정책 등이 담겼다. 환경백서는 환경부의 전신인 환경청 시절인 1982년 처음 발간돼 올해 38년째를 맞는다.

제1편에서는 지속가능한 생산·소비 체계 확립, 국토 이용의 환경성 강화, 미세먼지 저감 본격 추진, 통합 물관리 기반 공고화 등 환경정책 추진성과가 소개된다.

제2편은 국민건강 보호, 환경정의, 경제사회 녹색전환 등 3가지 핵심 내용을 바탕으로 국민 환경권을 보장하기 위한 상세한 정책이 담겼다.

또 올해 1월 개정된 '환경정책기본법'에 추가된 환경정의에 대한 내용, 물관리 일원화에 따른 수자원 관리 정책에 관한 내용도 추가됐다.

책 표지에는 비무장지대(DMZ)의 생태적 중요성을 부각하기 위해 DMZ 일원의 생태·지형·생물상 등이 화보로 쓰였다.

이 백서는 각급 행정기관, 대학 등 교육기관, 국공립 도서관 등에 배포된다. 이달 말부터 전국 주요 서점에서 1만5000원에 판매한다. 환경부 홈페이지 발행물 게시판에서 무료로 내려받을 수도 있다.
 

환경부 [사진=환경부]


어린이꽃이 피었습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