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지원 “이렇게 갈팡질팡하는 집권여당은 처음 경험”

신승훈 기자입력 : 2019-09-15 16:41
야당 향해 "장외투쟁 거두고 국회로 돌아오라"
박지원 대안정치연대 소속 의원은 15일 더불어민주당을 향해 “이렇게 전략부재, 갈팡질팡하는 집권여당은 처음 경험한다”고 날을 세웠다.

박 의원은 이날 본인의 페이스북을 통해 “이제야 민주당에서 검찰수사를 지켜보자 한다. 만시지탄이나 다행”이라며 이같이 말했다.

그는 “검찰의 수사는 굴러가는 끝이다. 과거 군사독재정권이나 이명박근혜 정권 때는 검찰을 조정할 수 있었지만 지금은 아니다”라며 “검찰 수사를 지켜보고 장외투쟁을 거두고 국회로 돌아오라”고 자유한국당을 향해 촉구했다.

이어 “민심이 요동친다. 이렇게 분열되는 나라가 어디로 가겠느냐”며 “대북 문제, 4강 외교, 특히 민생 문제가 시급하다. 정치권은 국회에 모여서 할 일을 해야 한다”고 말했다.
 

대화하는 심상정-박지원 (서울=연합뉴스) 김주형 기자 = 정의당 심상정 대표(왼쪽)와 대안정치연대 박지원 의원이 9일 오전 국회 의원회관에서 열린 귀의 날 기념 '난청 예방과 관리를 위한 국가 정책 토론회'에 참석해 대화하고 있다. 


아주경제와 컴패션의 따뜻한 동행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