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풍 링링] 오전 10시 20분 현재, 군산 부근 해상에 위치...오후 2시 서울 강타

정석준 수습기자입력 : 2019-09-07 11:22

[사진=기상청 날씨누리 캡처]

제13호 태풍 링링이 7일 오후 2시부터 수도권에 영향을 줄 것으로 예상되는 가운데 태풍의 현재 위치에 관심이 쏠리고 있다.

기상청은 7일 10시 20분 태풍 링링의 현재 위치는 군산 서쪽 약 140km 부근 해상으로, 시속 40km로 북진 중이라고 발표하고 전국적으로 태풍 특보를 발효했다.

기상청에 의하면 태풍 링링의 주요 지점 최대 풍속 현황은 갈매여 28.0m/s, 홍도 24.9m/s, 옹도 24.3m/s, 원효봉 24.1m/s, 무안(공) 21.0m/s으로 전체적으로 20m/s이상의 풍속을 유지 중이다.

기상청은 “태풍 링링의 영향이 8일 새벽까지 미칠 것으로 보고 매우 강한 바람과 비 피해 우려가 있으니 각별히 유의 바란다”고 밝혔다.

포털사이트 네이버에서는 7일 오전 부터 태풍 위치 관련 검색어가 실시간 검색어 1위를 차지하는 등 태풍이 북상할수록 네티즌의 관심이 높아지고 있다.

앞서 6일 서울시는 태풍 링링 대비를 위해 자전거 대여 서비스 ‘따릉이’ 이용권 판매를 중지하고 서울 둘레길 등 서울 시내 등산로, 야영장 등을 전면 통제했다. 개방 일시는 기상 특보가 해제된 이후 시설물 안전점검 결과에 따라 결정되며, 서울시는 주요 홈페이지를 통해 이용 정보를 공지할 예정이다.

어린이꽃이 피었습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제3회 서민금융포럼
    김정래의 소원수리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