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화문갤러리] 보리수단(水團)이라는 음식을 아시나요

김세구 기자입력 : 2019-08-25 15:21

[사진=도덕마을 김금순 블로그]

보리수단(水團)이라는 음식을 아시나요

보리 쌀알을 찬 오미자 국물에 띄운 화채 요리로, 음력 6월 보름인 유두(流頭)에 먹는 명절 음식입니다.
 

[사진=도덕마을 김금순 블로그]

[사진=도덕마을 김금순 블로그]

[사진=도덕마을 김금순 블로그]

보리수단(水團)은 푹 삶은 보리쌀에 녹두녹말을 묻혀 끓는 물에 삶아 건져서 물에 헹구는 과정을 여러 번 반복하여 통통하고 투명하게 옷을 입힌 보리쌀알을 볼그스레한 오미자 국물에 띄운 것으로 여름철에 잘 어울리는 보석처럼 느껴지는 전통음료입니다.
 

[사진=도덕마을 김금순 블로그]

여기서 ‘수단(水團)’이란 이름은 오미자 물 위에 통통하게 불은 보리가 마치 경단처럼 떠 있다고 해 붙여진 이름으로 추정됩니다.




아주경제와 컴패션의 따뜻한 동행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