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일날씨] 전국 곳곳에 폭염특보…출근길엔 ‘선선’

장은영 기자입력 : 2019-08-19 22:26
화요일인 20일은 전국 곳곳에 폭염 특보가 내려져 덥겠다.

기상청에 따르면 이날 아침 최저기온은 17∼25도, 낮 최고기온은 26∼33도로 예보됐다.

남해안과 제주도에는 낮부터 비가 오겠고, 밤에는 경남과 경북 남부까지 확대될 전망이다.

21일까지 예상 강수량은 경상도 30∼80㎜, 전남 남해안·제주도 20∼60㎜다.

비가 오는 지역에서는 돌풍과 함께 천둥·번개가 치는 곳이 있겠으며, 경남 해안에서는 시간당 30㎜ 이상의 강한 비가 올 가능성도 있다.

새벽부터 아침 사이 내륙을 중심으로 곳곳에 안개가 낄 것으로 예보돼 교통안전에 유의할 필요가 있다.

남해상을 중심으로는 돌풍과 천둥·번개가 칠 것으로 보여 항해나 조업을 하는 선박은 해상 안전사고에 주의해야 한다.

미세먼지 농도는 부산·경남은 ‘나쁨’, 그 밖의 지역은 ‘좋음’ 또는 ‘보통’ 수준일 것으로 예보됐다.
 

본격적인 더위가 시작된다는 소서(小暑)인 7일 서울 광진구 자양동 뚝섬수영장을 찾은 시민들이 물놀이를 즐기고 있다. 2019.7.7 [사진=연합뉴스]


어린이꽃이 피었습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제3회 서민금융포럼
    김정래의 소원수리
    아주경제 사진공모전 당선작 발표 안내 2019년 8월 23일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