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풍 '크로사' 실시간 위치…곧 히로시마 상륙, '독도' 영향권

윤경진 기자입력 : 2019-08-15 10:51
제10호 태풍 '크로사'가 일본 상륙을 앞두고 있어 한국도 영향권에 들어왔다. 한국 동해안에는 강풍과 호우 특보가 발효돼 있다.

15일 기상청은 태풍이 이날 오후 3시쯤 일본 히로시마에 상륙할 것으로 예측했다. 태풍은 이날 오전 9시 일본 오사카 서남서쪽 약 370m 부근 해상에서 시속 26km로 북상했다. 저녁에는 동해에 진출해 독도 동쪽 바다를 지날 것으로 보인다.
 

태풍 크로사[사진=연합뉴스]

태풍 '크로사'는 중형급 태풍으로 중심기압이 975hPa(헥토파스칼), 중심 부근 최대 풍속은 시속 108㎞(초속 30m), 강풍 반경은 360㎞다.

기상청은 "태풍이 일본을 상륙하면 지면 마찰로 강도가 약해질 것"이라고 전했다. 울릉도와 독도에는 오후 태풍 특보가 발효될 예정이며, 부산과 울산·거제·경북 일부·강원 일부에는 강풍 특보가 발효됐다. 경북 일부와 강원 일부에는 호우 특보가 발표됐다.
아주경제와 컴패션의 따뜻한 동행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