샤오미, 동아시아 지역 총괄매니저에 스티븐 왕 선임

임애신 기자입력 : 2019-08-15 10:21
샤오미가 한국 시장에서 기반을 다지기 위해 동아시아 지역 총괄매니저로 스티븐 왕을 선임했다.
 
왕 신임 총괄 매니저는 샤오미에서 신규시장 확장을 담당하는 마케팅 팀을 이끈바 있다. 샤오미 입사 전에는 원플러스(OnePlus) 글로벌 창립 팀의 핵심 멤버로 20개 이상의 국가에서 브랜드를 출시하고 미국과 유럽의 세일즈를 관리했다. 그는 이후 최고경영자(CEO)의 특별 보좌관으로 활동하며 인도에서의 운영을 지휘했다.  

그는 이달 20일 샤오미 에코시스템 신제품 발표 현장에서 처음으로 언론과 만나 소통할 예정이다.

샤오미는 지난 7월부터 한국 시장에서 많은 인기를 끈 ‘레드미 노트 7'을 비롯한 핵심 제품들을 한국에 출시하고 있다.
 

샤오미가 한국 시장에서 기반을 다지기 위해 동아시아 지역 총괄매니저로 스티븐 왕을 선임했다.  [사진=샤오미 제공]


아주경제와 컴패션의 따뜻한 동행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김정래의 소원수리
아주경제 사진공모전 당선작 발표 안내 2019년 8월 23일
2019GGGF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