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풍 '크로사' 영향에 15일 항공일정 차질 주의

신수정 기자입력 : 2019-08-14 08:13
제10호 태풍 '크로사'(KROSA)가 북상하면서 오는 15일 강원도 인근 지역의 항공일정에 차질이 예상된다. 

14일 강원지방기상청에 따르면 이날은 북태평양고기압의 가장자리에 들다가 밤부터 제10호 태풍 크로사의 전면 가장자리에서 만들어진 구름대의 영향을 받겠다.

영서는 대체로 맑다가 낮부터 구름이 많겠고 대기 불안정으로 오후(15∼18시) 한때 소나기가 오는 곳이 있겠다.

영동은 동풍의 영향으로 흐리고 오후(12시)부터 비가 오는 곳이 있겠다.

특히 내일(15일) 아침(06시)부터 밤(24시)사이에 태풍의 가장자리에서 만들어진 구름대가 유입되고 대기 하층에서 강한 동풍이 불면서 지형적인 영향이 더해지는 영동에는 시간당 20∼50㎜의 강한 비가 내리겠다.

예상 강수량은 영동은 이날 낮부터 오는 16일 아침(09시)까지 50∼150㎜, 많은 곳은 250㎜ 이상이고 영서는 15일 새벽부터 16일 아침(09시)까지 20∼60㎜다.

또 태풍이 북상하면서 내일 오전부터 동해 중부 전 해상에 바람이 45∼72㎞/h로 차차 매우 강하게 불고, 물결이 2∼5m로 매우 높아지겠다.

이에 따라 기상청은 15일 오전을 기해 강원 산지와 동해안 6개 시군 평지, 태백에 호우 예비특보와 강풍 예비특보를 발표했다.

동해 중부 전 해상에는 15일 오전 풍랑 예비특보, 동해 중부 먼바다는 15일 오후 태풍 예비특보를 각각 발효했다.

기상청 관계자는 "태풍이 북상하면서 강한 비와 바람으로 도내 공항의 항공기 운항에 차질이 있을 수 있으니 사전에 운항 정보를 확인해야 한다"며 "동해안은 너울에 의한 높은 물결이 방파제나 해안도로를 넘는 곳이 있겠으니 해안가 안전사고와 저지대 침수에 유의해 달라"고 당부했다.

[사진=기상청 제공]


 
아주경제와 컴패션의 따뜻한 동행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김정래의 소원수리
    아주경제 사진공모전 당선작 발표 안내 2019년 8월 23일
    2019GGGF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