호반건설, 전남대 디지털 도서관 건립 기금 5억 원 전달

최지현 기자입력 : 2019-07-22 16:30

22일 호반건설의 호반장학재단은 서울 서초구 호반파크 2관에서 전남대 디지털 도서관 건립을 위한 기금 5억원을 전달했다.(왼쪽 김상열 호반건설 회장 겸 호반장학재단 이사장, 오른쪽 정병석 전남대 총장)[사진=호반건설 제공]


22일 호반건설의 호반장학재단은 전남대에 디지털 도서관 건립을 위해 기금 5억 원을 전달했다.

서울 서초구 호반파크 2관(서초구 우면동) 대강당에서 열린 이날 행사에는 정병석 전남대 총장, 김상열 호반건설 회장 등 전남대, 호반장학재단, 호반건설 임직원 등 양측 관계자 100여명이 참석했다.

전남대는 중앙도서관 옆 부지(연면적 1만498㎡)에 오는 2020년 8월 완공을 목표로 디지털 도서관을 신축하고 있다.

정병석 총장은 “평소 인재 양성에 남다른 관심과 실천하고 계신 호반그룹 김상열 회장께 감사드린다”며 “앞으로도 전남대와 호반그룹이 서로 협력하며 각자 영역에서 지속 발전하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김상열 회장은 “훌륭한 대학들에는 그 명성에 맞는 도서관이 있다고 들었다”며 “전남대의 새로운 디지털 도서관에서 많은 학생들이 세계와 미래를 향해 큰 꿈을 키워나가길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호반장학재단은 지난 1999년 김상열 호반건설 회장이 사재를 출연해 설립한 장학재단으로, 지난 20년 간 7600여명에게 총 129억여 원의 장학금을 지원해 왔다.

지난 6월에는 연세대 의대의 교육환경 개선을 위해 5억 원 지원을 약정하기도 했다.
어린이꽃이 피었습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김정래의 소원수리
    아주경제 사진공모전 당선작 발표 안내 2019년 8월 23일
    2019GGGF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