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한카드, KCB와 업무협약…개인사업자 신용평가 사업 추진

장은영 기자입력 : 2019-07-16 09:11
개인사업자 신용평가 모델 상품 출시 예정
신한카드는 코리아크레딧뷰로(KCB)와 신용평가(CB) 사업 협업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16일 밝혔다.

양 사는 이번 협약으로 신시장 개척 및 혁신 상품 개발을 위해 역량과 인프라를 집중해 나갈 방침이다.

신용 등급, 매출추정모형 등 개인사업자 신용평가 사업을 위한 차별된 모형을 개발해 상품을 출시할 예정이다.

이번 신용평가 사업은 연내에 서비스를 시작할 계획이며 가맹점 매출 규모, 휴·폐업 정보뿐만 아니라 가맹점·지역 상권 성장성 등의 미래가치 분석을 통해 기존 신용평가로는 미흡했던 개인사업자의 상환능력 평가가 향상될 것으로 기대된다.

또 사업 자금 확대, 금리 인하 등 상대적으로 소외됐던 개인사업자의 금융 서비스 이용 편익 증대가 예상된다고 신한카드는 설명했다.

신한카드 관계자는 “이번 KCB와의 긴밀한 업무협력을 통해 금융당국의 혁신금융서비스 추진 취지에 걸맞은 소비자 편익이 큰 신금융 서비스를 내놓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전했다.
 

신한카드는 코리아크레딧뷰로(KCB)와 신용평가 사업 협업을 위한 전략적 제휴 협약식을 가졌다. 이날 협약식은 문동권 신한카드 경영기획그룹장(왼쪽), 김용봉 KCB 부사장(오른쪽) 등이 참석한 가운데 서울 을지로 신한카드 본사 파인에비뉴에서 열렸다. [사진=신한카드]


아주경제와 컴패션의 따뜻한 동행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2019년 한·중 우호 노래경연대회-접수:2019년9월10일(화)까지
    김정래의 소원수리
    아주경제 사진공모전 당선작 발표 안내 2019년 8월 23일
    2019GGGF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