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한카드, 블록체인 기반 신용결제 시스템 특허 취득

장은영 기자입력 : 2019-07-15 08:47
"전 세계 최초…신용거래·모바일 결제 등 가능"
신한카드가 세계 최초로 블록체인 기반 여신 및 신용결제 시스템 개발에 성공했다고 15일 밝혔다.

신한카드는 ‘여신 가상화폐 생성 장치 및 여신 가상화폐 관리 장치(이하 블록체인 신용결제 시스템)’에 대한 특허를 취득하고, 전 세계에 특허 출원을 집행 중이다.

블록체인 상에서 신용거래 프로세스를 구현한 것은 전 세계 최초라고 신한카드는 설명했다.

이 기술을 통해 신용 한도 발급부터 일시불·할부 등 신용 결제, 가맹점과의 정산까지 이어지는 신용거래 프로세스를 블록체인 위에서 구현할 수 있게 됐다.

해당 특허 내에서는 신용거래 프로세스 외에도 카드 없이 스마트폰으로 결제할 수 있는 모바일 결제, VAN이나 PG 없이 애플리케이션 간 직접 결제가 가능한 앱투앱 결제 프로세스 등이 포함돼 있다.

특히 다중 서명 및 다중 계정 방식을 통해 사람 대신 AI 스피커, 자동차, 냉장고, 세탁기 등 IoT 기기가 소유자의 신용 한도 내에서 결제할 수 있는 기술을 구현했다.
 

[사진=신한카드]


어린이꽃이 피었습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김정래의 소원수리
    아주경제 사진공모전 당선작 발표 안내 2019년 8월 23일
    2019GGGF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