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T, 일본 '사무라이본드' 300억엔 발행

정두리 기자입력 : 2019-07-12 00:30
일본 경제 보복 움직임 속 발행
KT는 11일 300억엔 규모의 사무라이본드를 발행했다고 밝혔다. 사무라이 본드는 일본에서 외국 기관이 발행하는 엔화 표시 채권이다.

씨티그룹글로벌마켓증권과 다이와증권이 채권 발행 실무를 맡았다.

이번에 발행한 채권은 3년물 269억엔, 5년물 4억엔이다. 발행금리는 3년물 0.22%, 5년물 0.33%다.

KT는 지난해 6월과 11월에도 사무라이본드를 발행했으며, 이번에는 일본의 경제 보복 움직임 속에서도 발행이 이뤄졌다.

 

 


어린이꽃이 피었습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