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건보공단 ‘건강정보 리서치 협력센터’ 개소

황재희 기자입력 : 2019-06-20 17:50
인공지능(AI) 등 신기술 적용한 심층 빅데이터 연구·분석 창구 마련

국민건강보험공단은 20일 서울 중구 포스트타워에서 '건강보험 리서치 협럭센터' 개소식을 진행했다. [사진=국민건강보험공단 제공]

국민건강보험공단은 20일 서울 중구 포스트타워에서 ‘건강정보 리서치 협력센터’ 개소식을 개최했다고 밝혔다.

건강정보 리서치 협력센터는 공단이 보유한 건강보험 빅데이터를 활용해 보건의료 분야 새로운 부가가치를 창출하고자 설립한 건강보험 빅데이터 연구개발(R&D) 연구지원 센터다.

공단은 2014년부터 전국민 건강정보와 인구사회학적 데이터를 융합한 약 3조4000억건의 건강보험 빅데이터를 학술‧정책용으로 공개‧개방해오고 있다. 최근에는 4차 산업혁명의 핵심 산물로 빅데이터가 인식되면서 그 활용에 대한 사회적 요구와 기대가 나날이 높아지고 있다.

이에 따라 공단은 지난해 7월 기존 통계툴 뿐만 아니라 인공지능, 딥러닝 등 신기술 분석시스템을 보강한 ‘건강정보 리서치 협력센터’설립에 착수했다. 센터에는 R&D 분석좌석 100석, 프로젝트룸, 강의실 등이 설치되며, 오는 7월부터 빅데이터를 활용한 정책‧학술 연구, 공익 목적의 건강서비스 모델 개발, 신기술 개발을 지원하게 되며, 빅데이터 활성화를 위한 산학연 아카데미도 개설된다.

이용갑 건보공단 정책연구원장은 기념사에서 “건강정보 리서치 협력센터가 빅데이터 새로운 가치창출의 가능성을 높이는 전환점이 될 것”이라며 “이를 통해 공단이 제4차 산업혁명 및 일자리 창출 등 사회적 가치실현에 한발 더 다가가겠다”고 말했다.

한편, 이날 행사에는 김연수 서울대학병원 원장과 조흥식 한국보건사회연구원 원장, 이영성 한국보건의료연구원 원장, 이장희 대한골대사학회 회장, 최보율 대한예방의학회 이사장 등 연구기관장 및 연구원 50여명이 참석했다.
창간12주년 이벤트 아주탑골공원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2019아주경제 고용·노동 포럼
    창간12주년 이벤트 아주탑골공원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