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HN, 세계 최고 권위 IEE CVPR 학술대회서 'AI패션'으로 우승

이소라 기자입력 : 2019-06-20 09:48
가상 옷입히기 챌린지서 우승...중국 대기업 징둥닷컴도 제쳐
NHN이 컴퓨터 비전 분야 세계 최고 권위 IEEE CVPR(Computer Vision and Pattern Recognition) 학술대회에서 개최한 멀티포즈 트라이온(가상 옷입히기) 챌린지의 우승을 차지했다.

1988부터 매년 개최된 IEEE CVPR은 컴퓨터로 이미지와 영상을 처리하는 다양한 방법론과 응용에 관한 논문을 발표하며 서로 교류하는 높은 권위의 학회로, 세계 최대 기술 전문 단체 IEEE와 국제 컴퓨터 비전 재단 CVF(Computer Vision Foundation)가 공동 주최하는 행사다. 마이크로소프트, 페이스북, 구글 등의 유명 IT기업들이 후원하고 있다.

이번 학술대회는 6월 16일부터 20일까지 미국 캘리포니아 롱비치에서 개최됐다.

NHN은 학술대회에서 진행된 '증강휴먼: 인간중심적 이해' 세미나의 다섯 가지 챌린지 트랙 중 ‘멀티포즈 트라이온’에 참가해 패션 아이템을 인물 사진에 가상으로 입히는 기술을 대결한 끝에 1등을 차지했다. 

박근한 NHN 기술연구센터장, 이록규 컴퓨터비전팀장, 이혁재 선임연구원, 강민석 전임연구원으로 구성된 NHN 연구팀은 원본 옷 이미지의 줄무늬와 로고를 보존하는 기술과 얼굴을 자연스럽게 생성해내는 부분에서 강점을 나타내며 높은 점수를 획득했다. 시상은 지난 3월부터 6월까지 약 3개월 간의 연구기간 내에 진행된 최종 결과물을 토대로 진행됐다.

2등은 중국 대기업 ‘징동닷컴’ AI팀이 차지했다.

함께 진행된 나머지 4개 부문의 챌린지 트랙은 바이두, 바이트댄스 등의 중국기업이 우승하면서 NHN 컴퓨터비전팀은 국내 연구팀 중 유일하게 우승을 차지하는 쾌거를 이뤘다.

박근한 NHN 기술연구센터장은 "올해 초 선보였던 바둑AI ‘한돌’에 이어 NHN 인공지능 분야의 기술력을 다시 한번 세계에 알릴 수 있는 기회라고 생각해 참여했다"며 "직접 옷을 입어보지 않아도 착용 샷을 자연스럽게 연출할 수 있는 유용한 기술인 만큼 온·오프라인 패션 분야에서 널리 사용될 수 있을 것을 기대한다"고 말했다.
 

NHN 우승 알고리즘 결과 이미지.[사진=NHN ]


어린이꽃이 피었습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