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취업 선호 공기업 1위 인천국제공항공사…최대 장점 ‘고용 안전성’

신보훈 기자입력 : 2019-05-23 13:06

[사진=잡코리아]


올해 대학생 및 취준생들은 가장 취업하고 싶은 공기업으로 ‘인천국제공항공사’를 꼽았다.

잡코리아는 23일 대학생 및 취준생 1750명을 대상으로 ‘공기업 취업선호도’를 실시한 결과 인천국제공사가 32.3%로 선호도 1위에 올랐다고 밝혔다. 2위를 차지한 한국전력공사와는 13%p 넘는 차이가 났다.

인천국제공항공사에 대한 선호도가 두드러진 응답군은 여성이었다. 여성 그룹에서 인천국제공항공사를 택한 응답은 38.5%로, 2위 한국공항공사(20.0%)와 격차가 컸다. 

최종학력에 따른 선호 공기업 차이도 있었다. 먼저 4년제 대졸자(재학생)는 인천국제공항공사(33.5%)에 이어 △한국전력공사(20.7%) △한국공항공사(18.6%) △한국철도공사(17.0%) △한국도로공사(14.8%)를 꼽았다.

전문대졸(재학생)의 경우 인천국제공항공사(32.6%)에 이어 한국철도공사(17.0%)가 2위를 차지했다. 이어 △한국공항공사 △한국가스공사가 각각 15.3%로 공동 3위에 올랐다.

고졸자가 가장 취업하고 싶어하는 공기업은 인천국제공항공사(27.9%)였고, △한국철도공사(21.6%) △강원랜드(19.6%) △한국전력공사(17.3%) △한국가스공사(15.6%) 순으로 나타났다.

공기업 최고의 장점은 ‘고용안정성, 정년 보장(58.6%)’이 압도적인 1위를 차지했다. 이어 ‘비교적 높은 연봉수준(13.7%)’과 ‘안정적인 사업전망(13.3%)’도 매력으로 생각했다.

반면 ‘지방근무(27.3%)’와 ‘경직되고 보수적인 조직문화(25.7%)’는 단점으로 지적됐다.
 
아주경제와 컴패션의 따뜻한 동행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