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블록체인경영협회, 산업부 사단법인 인가 획득…블록체인 관련 첫 승인

노승길 기자입력 : 2019-05-22 09:40
블록체인경영협회가 산업통상자원부로부터 사단법인 설립을 승인받았다. 산업부에서 블록체인 관련 사단법인 협회가 설립 승인을 받은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22일 한국생산성본부에 따르면 블록체인경영협회는 블록체인의 국내 산업 활성화 및 글로벌 시장 경쟁력 확보를 목적으로 지난해 12월 창립총회를 열고, 정식으로 출범했다.

생산성본부를 중심으로 블록체인 기술 도입의 중요성과 필요성을 인지한 민·관·학 각계의 블록체인 전문가들이 모여 설립했으며 초대 협회장에는 노규성 생산성본부 회장이 선출됐다.

회원사는 국내 블록체인 관련 금융, 정보기술(IT), 법률, 출판, 제조, 물류 등 다양한 산업군으로 구성된 약 30개의 기업과 기관으로 구성됐다. 이와 함께 블록체인 학계, 공공 전문가들이 회원으로 활동하며 국내 블록체인 비즈니스 및 기술 확산과 정착을 위한 기반을 조성하게 된다.

블록체인경영협회는 사단법인 설립 인가를 기점으로 △블록체인 생태계 조성, △블록체인 비즈니스 활성화 △블록체인 기술 안정화 및 확산 지원을 주요 목표로 컨퍼런스·포럼 개최, 교육 프로그램 개설·운영 및 연구 수행 등 다양한 활동을 추진해 나갈 계획이다.

특히 국내 기업·공공 및 교육 기관 뿐만 아니라 글로벌 기업 및 해외 주요 대학과의 협력을 기반으로 '국내 블록체인 산업의 글로벌화', '주요 해외 대학 블록체인 연계 학위 과정' 등을 중점 추진할 예정이다.

노규성 블록체인경영협회 초대 회장은 "국내 산업 환경에 적합한 블록체인 비즈니스 모델을 발굴하고 글로벌 시장에서 블록체인 관련 기술 표준을 확보하는데 주력하겠다"고 밝혔다.

채상미 블록체인경영협회 운영위원장은 "국내에 만연한 '블록체인=비트코인'이라는 부정적 인식에서 탈피할 수 있도록 교수와 전문가가 적극적으로 앞장서야 한다"며 "협회가 블록체인 관련 대국민의 이해를 높이고 저변 확대에 공헌하겠다"고 말했다.

그는 이어 "국내 블록체인 관련 전문기업의 수가 아직 미미한데, 국내 기업이 성장하고 정착할 수 있는 환경을 조성해야 한다"며 "국내 블록체인 시장의 굳건한 인프라를 형성할 수 있는 적극적인 지원 정책과 규제 개선을 주도해 나가겠다"고 덧붙였다.

어린이꽃이 피었습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제3회 서민금융포럼
    2019년 한·중 우호 노래경연대회-접수:2019년9월10일(화)까지
    김정래의 소원수리
    아주경제 사진공모전 당선작 발표 안내 2019년 8월 23일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