靑 법무·중소벤처 등 비서관 5명 인사 단행

최신형 기자입력 : 2019-05-17 15:26
'환경부 블랙리스트' 의혹 신미숙 후임에 권향엽
문재인 대통령이 17일 청와대 비서관 5명에 대한 인사를 단행했다.

신임 청와대 법무비서관에 김영식(52) 법무법인 지평 변호사를 비롯해 △중소벤처비서관에 석종훈(57) 중소벤처기업부 창업벤처혁신실장 △여성가족비서관에 홍승아(58) 저출산고령사회위원회 정책운영위원 △농해수비서관에 박영범(54) 지역농업네트워크 협동조합 연합회 회장 등을 각각 임명했다.

이른바 '환경부 블랙리스트 의혹'으로 사퇴한 신미숙 균형인사비서관 후임에는 권향엽(51) 더불어민주당 여성국장이 이름을 올렸다. 

고민정 청와대 대변인은 이날 서면 브리핑을 통해 "(문 대통령은) 출범 3년 차를 맞아 현장 경험과 전문성을 갖춘 분들을 인선했다"며 이같이 전했다.

이번 인선은 문 대통령 취임 2주년 이후 첫 청와대 비서관 인선이다.
 

문재인 대통령이 17일 청와대 비서관 5명에 대한 인사를 단행했다. [사진=청와대 제공]


김영식 법무비서관은 송원고와 연세대 행정학과를 졸업하고 사법시험(제40회)에 합격했다. 이후 서울행정법원 판사와 인천지방법원 부장판사 등을 역임했다.

석종훈 중소벤처비서관은 대성고와 연세대 경영학과를 졸업했다. 다음커뮤니케이션 대표이사 사장과 나무온 대표이사 등을 지냈다.

박영범 농해수비서관은 성수고와 서울대 농업경제학과를 졸업한 뒤 동 대학원 농업경제학과에서 석사학위를 받았다. 사단법인 국민농업포럼 이사와 농림축산식품부 농정개혁위원회 위원으로 활동했다.

홍승아 여성가족비서관은 부산 혜화여고, 연세대 사회학과를 졸업했다. 이화여대 여성학 석사학위, 연세대 사회복지학 박사학위를 각각 받았다. 한국여성정책연구원 가족평등사회연구실 실장 등을 지낸 정책통이다.

권향엽 균형인사비서관은 순천여고와 부산외대 정치학과를 졸업했다. 이화여대 정책학 석사학위를 받은 뒤 동 대학원 정책학 박사과정을 수료했다. 더불어민주당 여성국 국장, 디지털미디어국 국장, 민주정책연구원 민주아카데미실 실장 등을 역임했다.

아주경제와 컴패션의 따뜻한 동행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