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슬라이드 #SNS★] '한끼줍쇼' 황민현 훈훈한 일상 모습

정세희 기자입력 : 2019-05-16 00:00
황민현이 한끼줍쇼에 도전했다.

15일 오후 방송된 JTBC '한끼줍쇼'에서는 모델 한혜진과 아이돌그룹 뉴이스트의 황민현이 출연해 합정동에서 한끼에 도전했다.

이날 황민현은 "데뷔 8년차를 맞이했다"고 하자 강호동은 "숙소 생활하면 대부분 배달을 시켜 먹냐"고 물었다. 이에 민현은 수입이 없었던 신인 시절을 떠올리며 "시켜먹는 것도 돈이 많이 들어 못 시켰다"고 전했다.

초인종 앞에 선 황민현은 "뉴이스트의 황민현입니다"라는 인사만으로 현관문을 자동으로 열리게 했고, 주인은 "인터폰에서 보니 너무 잘생겨서 문을 열었다"며 감탄을 자아냈다.
 

[사진=황민현 인스타그램 캡쳐]


아주경제와 컴패션의 따뜻한 동행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