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로벌포토]美서 보잉737 강에 빠져..탑승자 전원 생존

윤세미 기자입력 : 2019-05-04 17:20

[사진=로이터·연합뉴스]


3일 밤 9시 40분경(현지시간) 미국 플로리다주 잭슨빌 소재 공항에서 보잉737기종 전세기가 착륙 후 활주로를 이탈해 인근 세인트존스 강으로 빠지는 사고가 일어났다고 CNN 등 외신이 보도했다. 다행히 승무원을 포함해 탑승자 143명 전원은 무사한 것으로 알려졌다.

사고 원인에 대한 정확한 결과가 나오지 않았으나 심한 폭풍우 속에서 착륙하던 중 사고가 일어났을 가능성에 무게가 실린다. 한 탑승객은 CNN 인터뷰에서 이탈 비행이 4시간이나 지연됐으며 천둥 번개 속에서 착륙이 무척 거칠었다고 당시 상황을 전했다.

승무원 7명과 탑승객 136명 전원은 생명에 지장이 없으면 21명이 가벼운 부상으로 인근 병원에 이송됐다.


 

아주경제와 컴패션의 따뜻한 동행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