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스토아, SK텔레콤 손자회사서 ‘자회사’로…티브로드 합병 앞둔 선 작업

송창범 기자입력 : 2019-04-26 17:08
SK텔레콤의 손자회사 SK스토아가 자회사로 바뀐다.

SK텔레콤은 26일 공시를 통해 계열사인 SK브로드밴드의 자회사 SK스토아의 주식 363만1355주를 399억9900만원에 취득했다고 밝혔다. 지분 100% 인수다.

SK텔레콤 측은 “티커머스 사업의 성장과 SK텔레콤 ICT 패밀리내 시너지 제고를 위한 것”이라고 배경을 설명했다. 향후 SK브로드밴드와 티브로드 합병에 맞춘 선 작업으로 보여진다.

한편 SK스토아가 SK텔레콤 계열사로 재편됨에 따라 또다른 유통 계열사인 11번가와의 통합 가능성이 예상된다.
 

SK스토아 로고.[사진= SK스토아]


어린이꽃이 피었습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