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콜] LG디스플레이 "광저우 OLED 팹 가동 앞당긴다"

김지윤 기자입력 : 2019-04-24 11:07
구형 LCD공장은 OLED로 전환
LG디스플레이는 24일 올해 1분기 실적발표 후 컨퍼런스콜에서 "광저우 유기발광다이오드(OLED) 팹은 올해 상반기 중에 정상적으로 램프업하고 있기에 가동될 것으로 판단한다"고 말했다.

당초 광저우 8.5세대 OLED 팹은 올해 3분기 중 가동될 것으로 업계에서는 보고 있었다.

또 "경쟁력이 떨어지는 모바일·IT용 구형 액정표시장치(LCD) 공장을 OLED를 비롯한 수익성 높은 제품 용도로 전환할 계획을 갖고 있다"며 "당장은 아니지만, 내부적으로 전환을 위한 시나리오를 갖고 움직이고 있다"고도 밝혔다.

 

아주경제와 컴패션의 따뜻한 동행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