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시, 2019년 사회적경제기업 제품 공공구매 설명회 개최

(부산)이채열 기자입력 : 2019-04-23 14:50
사회적경제기업의 공공부문 판로 넓힌다!

부산시는 사회적경제기업 제품 공공구매 설명회를 개최한다.[사진=부산시 제공]

부산시는 사회적기업, 마을기업, 협동조합, 자활기업 등 사회적경제기업 제품의 공공부문 판로확충을 지원하기 위해 (사)부산광역시사회적경제 유통센터, 공공구매 중간지원기관과 함께 24일 오후 2시 시청 1층 대강당에서 '2019년 사회적경제기업 제품 공공구매 설명회'를 개최한다고 23일 밝혔다.

이번 설명회는 시, 구, 군, 출자, 출연기관, 교육청, 이전 공공기관 등 각 기관의 구매담당자 200여 명을 대상으로 ▲사회적경제에 대한 이해 및 우선구매제도에 대한 소개, ▲부산 사회적경제기업 제품 현황 및 공공구매 협조에 대한 설명 등으로 진행될 예정이다.

중소기업진흥공단이 지난해 하반기 사회적경제기업 200곳에 대해 시행한 설문조사에 따르면 사회적경제기업은 공공조달, 우선구매 등 판로지원 확대 부분에 대해 정부 정책이 우선 필요하다고 하는 등 일반기업보다 상대적으로 유통에 취약한 사회적경제기업의 시장개척 및 판로확대가 가장 시급한 과제로 조사됐다.

이에 부산시는 지난 3월 '2019년 부산시 사회적경제 육성 시행계획'을 통해 판로개척 및 소비자 접점 확대를 위한 정책들을 발표했다.

여기에는 ▲공공기관 우선구매 촉진을 위한 제도적 기반 마련, ▲사회적경제기업 제품 유통 전담조직인 사회적경제 종합유통조직 설립, 운영, ▲대형 유통기관 연계 e-커머스 입점 제휴 및 온․오프라인 판로개척 등이 담겨있다.

특히, 부산시는 정부의 사회적경제 활성화 기조에 맞춘 선제 대응을 위해 지난 3월 29일 전국 시, 도 중 가장 먼저 정부지원 사회적경제 판로지원 통합플랫폼인 'e-스토어 36.5+몰' 입점설명회를 개최했으며, 4월 16일에는 한국자산관리공사, ㈜신세계사이먼 부산프리미엄아울렛, ㈜위메프와 '사회적경제기업 육성 상생협약식'을 통해 온, 오프라인 판로개척 기반을 다졌고, 이를 토대로 5월에는 아낌없이 주는 페스티벌 ('아주페' 5.18.~5.26.), 제1회 상품 소싱박람회(7월), 사회적경제한마당(10월) 등 사회적경제기업 판로확충에 실질적 도움을 줄 수 있는 행사들을 계획하고 있다.

부산시 김윤일 일자리경제실장은 "이번 설명회를 통해 공공기관 구매담당자들의 사회적경제 부문에 대한 인식을 높이고, 부산 사회적경제기업 제품들에 대한 현황 및 소개를 통해 공공부문 판로확충에 대한 공감대를 형성하고자 이번 설명회를 마련했다"며, "앞으로 공공기관과 사회적경제기업 관계자들이 함께 하는 다양한 행사 등을 꾸준히 마련하여 사회적경제기업의 판로를 넓히도록 노력하겠다"고 전했다.







어린이꽃이 피었습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김정래의 소원수리
아주경제 사진공모전 당선작 발표 안내 2019년 8월 23일
2019GGGF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