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송파 위례 리슈빌 퍼스트클래스' 등 수도권 모델하우스 오픈

노경조 기자입력 : 2019-04-19 05:00

'송파 위례 리슈빌 퍼스트클래스' 투시도. [제공=계룡건설]

19일에는 위례신도시와 경기도 수원·용인시 내 분양 단지들이 모델하우스를 열고 내방객을 맞이한다.

이날 아파트투유에 따르면 △송파 위례 리슈빌 퍼스트클래스 △수원 우만 한일베라체 ECO PLUS(주상복합·오피스텔) △수지 동천 꿈에그린(주상복합·오피스텔) 등이 모델하우스를 오픈한다.

가장 눈길을 끄는 단지는 계룡건설이 분양하는 '송파 위례 리슈빌 퍼스트클래스'다.

위례신도시 A1-6블록에 들어서는 이 단지는 지하 2층, 지상 10~25층, 8개동 총 494가구 규모다. 전 가구 전용면적 105~130㎡의 대형으로 구성된다.

로또 아파트 열풍을 이어가고 있는 '북위례'에서 세 번째로 공급되는 단지다. 분양가는 3.3㎡당 2170만원으로 확정됐다. 행정구역상 서울 송파구에 속하며 모델하우스 또한 서초구 양재대로 12길 25에 마련됐다.

한화건설의 '수지 동천 꿈에그린'은 아파트가 전용 74㎡(148가구), 84㎡(145가구) 등 전 가구 중소형으로 이뤄진다. 오피스텔은 전용 33~57㎡ 총 207실로 투룸 위주로 설계됐다.

모델하우스는 용인시 수지구 동천동 901번지(신분당선 동천역 2번출구)에 있다. 입주는 2022년 상반기 예정이다.
아주경제와 컴패션의 따뜻한 동행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2019년 한·중 우호 노래경연대회-접수:2019년9월10일(화)까지
    김정래의 소원수리
    아주경제 사진공모전 당선작 발표 안내 2019년 8월 23일
    2019GGGF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