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화문갤러리] '멀티 골 폭발' 손흥민 "미친듯한 경기...토트넘 4강 견인

김세구 기자입력 : 2019-04-18 11:21
손흥민, UCL 통산 12호골…아시아 선수 역대 최다골

[AP=연합뉴스]

힘들었지만 정말 미친듯한 경기였다.

특급 골잡이 손흥민이 멀티골을 터트리는 활약으로 토트넘이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 4강에 진출했다.
 

[로이터=연합뉴스]

[로이터=연합뉴스]

손흥민은 18일(한국시간) 영국 맨체스터의 시티 오브 맨체스터 스타디움에서 열린 맨체스터 시티와 2018~2019 UEFA 챔피언스리그 8강 2차전 원정 경기에서 시즌 19·20호골을 몰아쳐 토트넘(잉글랜드)을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 4강으로 이끌었다.
 

[AP=연합뉴스 

토트넘은 맨시티에 3-4로 졌지만 지난 8강 1차전에서 손흥민의 결승골로 1-0 승리를 거둔 토트넘은 1, 2차전 합계 4-4를 기록해 원정 다득점 원칙에 따라 맨시티를 제치고 4강 진출을 확정했다.
 

[로이터=연합뉴스]

토트넘이 UEFA 챔피언스리그 4강에 진출한 것도 UEFA 챔피언스리그의 전신인 1961~1962 시즌 유러피언컵 이후 무려 57년 만이다.
 

[로이터=연합뉴스]

하지만 조별리그에서 2개의 옐로카드가 있었던 손흥민은 맨시티전 후반 3분 경고를 받아 경고 누적으로 아약스(네덜란드)와 4강 1차전에는 결장한다.
 

[로이터=연합뉴스]

[로이터=연합뉴스]

경기가 끝난 뒤 UEFA는 홈페이지를 통해 가장 뛰어난 활약을 한 선수에게 주는 ‘맨 오브 더 매치’로 손흥민을 선정했다.
아주경제와 컴패션의 따뜻한 동행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