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전자, 스웨덴 IT전공 대학생이 가고싶은 직장 9위

김해원 기자입력 : 2019-04-18 08:15
-2018년보다 순위 3단계 상승...첫 '톱(TOP)10' 안착
삼성전자가 스웨덴의 '정보기술(IT)' 전공 대학생들이 다니고 싶은 '희망 직장' 조사에서 9위에 올랐다. 1위는 인터넷기업인 구글이 차지했다. 

18일 업계에 따르면 스웨던의 HR(인적자원) 컨설팅 전문기업 유니버섬(Universum)이 최근 발표한 '2019년 스웨덴에서 가장 매력적인 고용주(Sweden's Most Attractive Employers 2019)' 조사에서 삼성전자는 IT 전공 부문 9위에 랭크됐다.

삼성전자는 2016년부터 2018년까지 최근 3년간 연속으로 12위에 올랐으나 올해는 순위를 3계단 상승시키며 처음으로 '톱(TOP) 10'안에 들어왔다. 2위는 스웨덴의 대표적인 인터넷 서비스 기업인 스포티파이, 마이크로소프트가 3위를 각각 차지했다.

이밖에 Δ아마존(5위) Δ볼보(7위) Δ에릭슨(8위) ΔIBM(10위) 등이었다. 9위를 차지한 삼성전자는 스포티파이, 볼보 등 현지기업과 구글, 아마존 등 미국기업을 제외할 경우 가장 높은 순위에 오른 셈이다.

삼성전자를 제외할 경우 순위에 오른 한국 기업은 없다. 아시아 지역 기업은 캐논이 41위로 기록됐다. 이밖에 글로벌 기업 중에선 삼성전자의 '반도체 라이벌'인 인텔은 16위에 올랐으며 스마트폰 시장 라이벌인 애플은 100위권 밖을 기록했다.

이번 조사는 2018년 10월부터 올해 1월까지 스웨덴의 33개 대학교에서 IT, 
경영학, 법학, 공학 등을 전공한 대학생 2만5188명을 대상으로 진행됐다.
 

삼성전자 사옥 전경 [사진 = 삼성전자 제공 ]


아주경제와 컴패션의 따뜻한 동행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