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진핑, 노트르담 대성당 화재 애도…"다시 찬란해질 것"

베이징=이재호 특파원입력 : 2019-04-17 08:31
마크롱 佛대통령에 위문 전보 "중국 인민도 깊은 슬픔 느껴"

[사진=신화통신]


시진핑(習近平) 중국 국가주석이 파리 노트르담 대성당에서 화재가 발생한 데 대해 애도의 뜻을 전했다.

17일 관영 신화통신에 따르면 시 주석은 전날 에마뉘엘 마크롱 프랑스 대통령에게 노트르담 대성당 화재 발생과 관련해 위문 전보를 보냈다.

시 주석은 "프랑스 국민에게 진실되고 성실한 위로를 전한다"며 "노트르담 대성당은 프랑스 문명의 상징이며 인류 문명의 뛰어난 보배"라고 애도를 표했다.

시 주석은 "중국 인민은 프랑스 국민과 마찬가지로 이번 화재에 깊은 슬픔을 느끼고 있다"며 "프랑스 국민의 노력과 국제사회의 지지 속에 노트르담 대성당이 순조롭게 복원돼 다시 찬란해질 것으로 믿는다"고 말했다.
아주경제와 컴패션의 따뜻한 동행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제3회 서민금융포럼
    김정래의 소원수리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