진주 가좌 주공아파트 화재, 어린이 등 5명 사망…범행 동기는?

정세희 기자입력 : 2019-04-17 07:30
경남 진주에서 한 40대 남성이 아파트에 불을 지르고 대피하는 주민들을 상대로 흉기를 휘두른 사건이 발생했다.

17일 경찰에 따르면 이날 오전 4시30분께 경남 진주시 가좌동 한 주공 아파트에 거주하는 A(43)씨가 본인 집에 불을 질렀다.

A씨는 화재를 위해 아파트 계단을 통해 대피하던 주민들을 상대로 흉기를 휘둘렀다. 이로 인해 어린이를 포함해 70대 남성 1명, 60대 여성 2명, 30대 여성 1명이 숨졌다. 

A씨는 경찰과 대치 끝에 현장에서 검거된 뒤 "임금 체불 때문에 범행했다"고 진술한 것으로 알려졌다.

술을 마신 상태는 아니었던 것으로 전해졌다.

경찰은 A씨를 붙잡아 정확한 사건 경위를 수사하고 있다.
 

[사진=연합뉴스]


어린이꽃이 피었습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2019년 한·중 우호 노래경연대회-접수:2019년9월10일(화)까지
    김정래의 소원수리
    아주경제 사진공모전 당선작 발표 안내 2019년 8월 23일
    2019GGGF

    아주 글로벌

    만화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