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제대·가야대학생 2천명 '생명지킴이' 교육 이수

(김해)박신혜 기자입력 : 2019-04-12 15:36
김해시보건소,1~12일 복지부 인증 프로그램으로 양성

김해시보건소는 대학생 2천명을 대상으로 자상예방프로그램인 생명지킴이 교육을 실시했다.[사진=김해시 제공]


인제대와 가야대학생 2천명이 자살 예방 생명지킴이로 활동한다.

김해시보건소는 1일부터 12일까지 양 대학교 학생 2천명을 대상으로 보건복지부에서 인증한 자살예방프로그램으로 생명지킴이 교육을 했다고 12일 밝혔다.

생명지킴이는 자살 위험 신호를 인식해 자살을 생각하거나 자살을 시도하려는 이들에게 지속적인 관심을 갖고 적절한 전문 서비스를 받도록 연결해 주는 역할을 하게 된다.

교육에 참석한 한 대학생은 "교육을 듣고 나니 주변에 자살을 생각하는 친구가 있으면 도움을 요청할 수 있을 것 같다"고 말했다.

이종학 보건소장은 "자살로부터 안전한 김해시를 만들기 위해 2017년부터 생명지킴이 1만명을 양성했고 올해도 4천명 이상 양성하기 위해 최선을 다 하겠다"고 밝혔다.
아주경제와 컴패션의 따뜻한 동행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제3회 서민금융포럼
    김정래의 소원수리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