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손흥민, 챔피언스리그 ‘주간 MVP’ 후보…호날두 바통 받나

서민교 기자입력 : 2019-04-11 11:02

2018~2019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 8강전에서 결승골을 넣어 토트넘의 승리를 이끈 손흥민이 ‘이주의 선수’ 후보에 이름을 올렸다.
 

[토트넘의 손흥민. 사진=로이터 연합뉴스 제공]


손흥민은 11일(한국시간) 챔피언스리그 8강 1차전 일정이 끝난 뒤 UEFA가 발표한 ‘이주의 선수’ 후보 4명에 포함됐다. 손흥민과 함께 이름을 후보들은 리버풀(잉글랜드)의 공격수 호베르투 피르미누, 아약스(네덜란드)의 미드필더 프렝키 더 용, 바르셀로나(스페인)의 수비수 제라르 피케 등 쟁쟁한 선수들이다.

손흥민은 10일 영국 런던 토트넘 홋스퍼 스타디움에서 열린 맨체스터 시티(잉글랜드)와 8강 1차전 홈경기에서 후반 33분 결승골을 터뜨려 팀의 극적인 1-0 승리를 이끌었다. 이 골로 챔피언스리그 2호, 시즌 18호 골을 기록한 손흥민은 특히 새 홈구장에서 프리미어리그 정규경기에 이어 챔피언스리그까지 ‘1호골’ 주인공으로 역사에 남게 됐다.

지난 16강 2차전 1주차에는 두산 타디치(아약스), 16강 2차전 2주차에는 해트트릭을 터뜨리며 ‘챔피언스리그의 사나이’를 입증한 크리스티아누 호날두(유벤투스)가 수상했다.

챔피언스리그 ‘이주의 선수’ 수상자는 홈페이지 투표로 결정된다.
 
어린이꽃이 피었습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제3회 서민금융포럼
    김정래의 소원수리
    아주경제 사진공모전 당선작 발표 안내 2019년 8월 23일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