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폴리텍대학 인천캠퍼스,러닝팩토리 큰 인기 몰이중

박흥서 기자입력 : 2019-04-09 08:14
방문객 러시이뤄
한국폴리텍대학 인천캠퍼스(학장 김월용)가 인천 최초로 설립한 융합실습지원센터(이하 러닝팩토리)가 관련대학과 기업은 물론 일반인에게도 큰 인기를 끌고 있다.

러닝팩토리는 뿌리산업부터 4차산업 기술까지 원스톱으로 학습‧실습 할 수 있는 시스템을 갖춘 첨단시설이다.

작년 12월 완성한 러닝팩토리는 신입생 전체가 기술교양기초수업을 받게 하여 기초기술의 이해를 풍부하게 하고 있으며, 전공 간에 융합하여 프로젝트 실습을 할 수 있어 학생들에게 학습흥미와 폭넓은 첨단 이공기술의 지식을 배울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하고 있다.

예를 들면 산업디자인과 학생들이 디자인한 ‘드론’이 기계시스템과, 정보통신과, 컴퓨터정보과 학생들의 손을 거쳐 완제품으로 탄생하는 일련의 과정을 직접 경험할 수 있는 학습 환경을 구축한 것이다.

한국폴리텍대학 인천캠퍼스는 50년 역사동안 선진 한국을 이끈 국가 기간산업에 필요한 기술인재를 양성해 왔는데 이번 학교법인 한국폴리텍의 기술혁신 계획에 따라 ‘러닝팩토리를 구축함으로써 대학은 새로운 발전의 전기를 마련하였고 그 시작에 힘찬 시동을 건 셈이다.’

인천캠퍼스 러닝팩토리를 찾는 발걸음은 학생들 뿐 만이 아니다. 전국의 주요대학 30여 캠퍼스에서 벤치마킹을 위해 방문하고 있고 각 기업체 학교관계자, 일반인들까지 방문요청이 끊이질 않고 있다.

특히 러닝팩토리의 원조 격인 프랑스 국립 크남(CNAM)대학에서 대표단이 방문하여 효율적 시스템과 학사운영에 극찬을 아끼지 않았으며 학교법인 한국폴리텍(이사장 이석행)과 업무협약을 맺은 베트남 리타이또대학(Ly Thai To International College)에도 국제협력 사업의 일환으로 인천캠퍼스 ‘러닝팩토리 설립 취지와 운영 현황에 공감하면서 시스템 도입‧적용에 적극적인 반응을 보였다.

베트남 리타이또 국제대학(Ly Thai To International College) 3월 26일 방문, 이석행 학교법인 한국폴리텍이사장(오른쪽 4번째), Du Dinh My 리타이또 국제대학 이사장(오른쪽 5번째), 김월용 한국폴리텍2대학장(오른쪽 6번째) [사진=한국폴리텍대학 인천캠퍼스]


인천시교육청도 지역의 우수한 교육시설의 설립을 반겼다.

진로와 연계된 교육의 일환으로 초 중 고 생들의 직업체험. 기술시연을 통해 4차 산업혁명을 이끌어 갈 미래 인재양성을 위해 깊은 관심을 보였고 개관식에 참석했던 도성훈 인천시 교육감은 인천캠퍼스와 업무협약을 통해 △인천지역의 학생을 위한 진로교육 프로그램 교류 협력 △4차 산업혁명과 연계된 중‧고등학생을 위한 진로직업체험 교육 협력 △교사 대상의 진로지도 연수 프로그램 운영 및 진로체험 홍보에 대하여 협력하기로 하며 5000만 원을 지원 했으며 올바른 진로‧진학을 위해 ‘러닝팩토리’의 적극적인 활용과 역할을 기대한다고 밝혔다.

12월4일 러닝팩토리 개관식 참석한 도성훈 인천시교육감(오른쪽 두번째)[사진=한국폴리텍대학 인천캠퍼스]


김월용 학장은 예상보다 많은 활용율과 방문객이 찾아주는데 대한 뜨거운 반응에 부응하기 위해 “올해 3D프린터기와 가상용접기 등 약 8억 원을 더 시설에 투자할 예정” 이라고 말하고 모든 기술이 융합하여 활용되는 4차 산업에 꼭 필요한 실습시설이라며 향후 4차 산업의 중심 실습‧학습시설인 스마트팩토리 시스템을 추가로 설치할 계획을 밝혔다.
 
아주경제와 컴패션의 따뜻한 동행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